미국 스타들, 온라인 포커대회 개최 이유는?

미국의 할리우드 배우들과 스포츠·팝스타들이 온라인 포커대회를 열고 수익금 전액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구호 단체에 기부하기로 했다고 CNN방송이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할리우드 배우 벤 애플렉은 이날 기아 구호 단체인 ‘피딩 아메리카’와 함께 ‘올인 자선 토너먼트’라는 온라인 포커대회를 개최했다.

온라인 게임 스트리밍 사이트를 통해 생중계된 포커 대회에는 할리우드 스타 맷 데이먼과 애덤 샌들러, 토비 매과이어를 비롯해 인기 드라마 ‘브레이킹 배드’의 주인공 브라이언 크랜스턴 등이 참가했다.

또 미국프로풋볼(NFL) 최고의 쿼터백으로 꼽히는 톰 브래디와 록밴드 ‘마룬5’의 보컬리스트 애덤 러바인도 이번 대회에 동참했다.

포커 대회를 통해 거둔 수익금 120만달러(14억5천500만원) 전액은 ‘피딩 아메리카’에 기부된다. 

미국 스타들, 온라인 포커대회 열어 코로나19 구호 기부

미국의 할리우드 배우들과 스포츠·팝스타들이 온라인 포커대회를 열고 수익금 전액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구호 단체에 기부하기로 했다고 CNN방송이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할리우드 배우 벤 애플렉은 이날 기아 구호 단체인 ‘피딩 아메리카’와 함께 ‘올인 자선 토너먼트’라는 온라인 포커대회를 개최했다.

온라인 게임 스트리밍 사이트를 통해 생중계된 포커 대회에는 할리우드 스타 맷 데이먼과 애덤 샌들러, 토비 매과이어를 비롯해 인기 드라마 ‘브레이킹 배드’의 주인공 브라이언 크랜스턴 등이 참가했다.

또 미국프로풋볼(NFL) 최고의 쿼터백으로 꼽히는 톰 브래디와 록밴드 ‘마룬5’의 보컬리스트 애덤 러바인도 이번 대회에 동참했다.

포커 대회를 통해 거둔 수익금 120만달러(14억5천500만원) 전액은 ‘피딩 아메리카’에 기부된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