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보관물: 이더리움

비트코인·이더리움 거래 작명권…NFT 경매에서 1.6억원에 팔려

비트코인·이더리움 실제로 이더리움에는 Solidity와 Serpent 등과 같은 프로그램을 구현할 수 있다. 그 프로그램을 구현한 뒤 컴파일을 하면 바이트코드로 변환된다. 블록체인은 ‘거의’ 위변조 불가능하며 기록이 ‘거의’ 영구적으로 남을 수 있는 특징이 있다. 이더리움상에 코드를 신용할 수 있고, 한번 저장된 코드 및 데이터는 ‘거의’ 영구적으로 남는다는 튜링 완전한 컴퓨팅 기능의 장점이 있다.

비트코인·이더리움

국내 암호화폐거래소에서 이뤄진 최초의 비트코인·이더리움 거래에 이름을 붙일 수 있는 권리가 경매에서 1억6000만원에 팔렸다.

코빗은 국내 첫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거래에 대한 작명권을 ‘NFT(대체 불가능 토큰)’로 만들어 바카라사이트에 부친 결과 총 59이더리움에 낙찰됐다고 12일 밝혔다. 요즘 이더리움 시세가 개당 270만원 안팎임을 고려하면 1억6000만원 상당이다.

이 회사는 2013년 설립된 국내 1호 암호화폐거래소로, 2017년 넥슨의 지주회사인 NXC가 인수했다. 코빗은 ‘노네임드’라는 이름의 NFT 작가와 손잡고 바카라사이트의 매물을 제작, 지난 8일 NFT 경매 사이트 ‘파운데이션’에 올렸다. 그 결과 비트코인 거래 작명권은 24이더리움, 이더리움 거래 작명권은 35이더리움에 낙찰됐다.

두 건 모두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서 음악회사를 운영하는 한 기업인이 사 갔다. 구체적인 신원이 알려지지 않은 이 사람은 NFT 작품을 200개 이상 보유하고 있다. 지난달 뉴욕타임스가 NFT 경매에 부친 칼럼을 350이더리움(당시 6억3000만원 상당)에 사들이기도 했다.

코빗은 낙찰자가 이름을 정해오는 대로 홈페이지에 공개할 예정이다. 오세진 코빗 대표는 “경매 수익금 전액을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에 기부할 예정”이라고 했다.

비트코인·이더리움 가상화폐

지금의 동전과 지폐가 화폐 역할을 하기 전에는 조개껍데기나 물물교환으로 화폐를 대신했다.화폐는 그 이후로도 많은 변화를 거쳐, 이제는 우리가 눈으로 보거나 만질 수 없는 가상화폐가 나왔다.가상화폐인 비트코인, 이더리움이 지금의 동전과 지폐를 대신할 미래 화폐가 되지 않을까 하는 관심이 주목된다.이론적으로 ‘거의’ 조작할 수 없으며 저장된 기록이 ‘거의’ 영구적으로 남을 수 있다는 특성이 있기에보안 학계를 포함한 많은 학계 그리고 업계에서 특히나 화두가 되고 있다.비트코인 후 블록체인의 기술을 이더리움 중심으로 소개하며 해결해야 할 기술적 이슈들과 동향에 관해 살펴본다.

가상화폐, 비트코인 특징과 단점

가상화폐로 거래할 때 컴퓨터에서 가상화폐가 생성되기 때문에 보안에 허점이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한 번쯤 해봄 직하다. 블록체인은 비트코인 등의 가상화폐 혹은 암호화폐 시스템의 근간이 되는 기술이다. 블록은 주기적으로 생성되며 블록체인에 추가된다. 블록에는 시간과 난수, 전 블록의 해쉬, 그리고 거래내용들이 포함된다. 여기서 말하는 시간은 블록이 생성된 시간을 의미한다. 시간을 기록함으로써 공격자가 해킹하지 못하게 하는 용도로 쓰인다. 난수란 비트코인의 경우 4바이트 값으로서 SHA256을 이용하여 해쉬값을 조정하는 데 쓰인다. 전 블록의 해쉬는 블록을 가리키며, 전 블록을 가리켜야 블록 간의 연결이 되기 때문에 필요한 요소이다. 비트코인은 블록체인의 가장 좋은 예이기도 하지만 몇 가지 단점들이 존재한다. 첫 번째는 튜링 미완전성이다. 단순하게 말하면, while문과 for문 등을 이용할 수가 없다.